청지기
  신학교도 점령한 동성애-기독신문 펌
  

[기자수첩] 신학교도 점령한 동성애
정형권 기자  |  hkjung@kidok.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3.28 (월) 11:39:58
트위터페이스북 네이버구글msn
이단이 신학교에 파고든다는 것은 누구나 아는 사실이다. 이단출신 학생이 서울시청 앞에서 한국교회를 공개적으로 비난했다. 그래서 신학교도 이단의 안전지대가 아니다는 말이 회자되기도 했다.

그런데 이젠 신학교 내에 동성애 모임이 하나 둘씩 생겨나고 있어 우려가 된다. 감신대 동성애 모임은 이미 표면화된 상태다. 2013년 신학대 교정 안에서 동성애 관련 영화를 상영하려했을 정도니 더할 말이 필요 없겠다. 최근에는 백석대와 총신대에서도 만들어 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아직 SNS를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지만, 언젠가는 감신대 사태처럼 외부 활동을 시도할 것이다. 동성애로 물든 신학교, 생각만 해도 마음이 무겁다.

그렇다면 동성애가 젊은층에서 열풍처럼 번지는 이유는 무엇일까? 문화, 미디어 등의 원인도 있지만 가장 확실한 이유는 학교교육이 뒷받침 해주기 때문이다. 일선 학교에서는 동성애를 옹호하는 교육이 진행되고 있으며, 일부 참고서와 청소년 추천 도서는 동성애 비판을 ‘사회악’으로 비난하고 있다.

학생인권조례와 국가인권위원회법은 동성애를 옹호하는 근간이 된다. 교육현장에서는 학생인권조례와 국가인권위원회법을 바탕으로 청소년들에게 동성애는 사랑의 또 다른 표현으로 가르친다. 그러기 때문에 청소년들은 동성애를 반대하는 교회를 곧 사회의 암적 요소로 취급한다. 왜냐하면 그들은 그렇게 교육을 받았기 때문이다. 그리고 동성애 교육을 받은 청소년들은 대학과 신학교에 가서 결국 동성애 모임을 형성한다.

결론이다. 4월 13일은 국회의원 선거일이다. 국회의원은 법과 제도를 만드는 사람들이다. 법과 제도는 동성애를 확산시키는 가장 든든한 무기가 된다. 동성애 지지자들은 학생인권조례와 국가인권위원회법을 통해 법과 제도의 힘이 얼마나 막강한지 경험했다. 그러기에 동성애 단체들은 자신들에게 유리한 법을 만들어 줄 정당과 국회의원 후보를 노골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우리가 국회의원을 잘못 뽑으면, 동성애 옹호 법이 만들어질 것이며, 이는 결국 한국교회에 치명타가 될 것이다.
 
[인쇄하기] 2016-04-01 18:22:37 / 211.194.173.80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46개 - 현재 1/1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46 오현석 목사 첨부화일 : 0김천노회 주소 및 전화번호 20190507교정.hwp (54784 Bytes) 2019-05-01 270
45 서기 김태준 목사 첨부화일 : 총회총대 후보 등록서(양식).hwp (19968 Bytes) 2019-03-05 204
44 노회서기 첨부화일 : 00 증명 및 확인서.zip (510021 Bytes) 2018-10-28 525
43 노회서기 첨부화일 : 0목사청빙청원서.hwp (17408 Bytes) 2018-10-28 130
42 노회서기 첨부화일 : 부목사 신규 청빙 청원서.hwp (14336 Bytes) 2018-10-28 165
41 노회서기 첨부화일 : 부목사 계속 청빙 청원서.hwp (25088 Bytes) 2018-10-28 166
40 김경태목사 첨부화일 : 교육부 연합여름성경학교 공문(2018년)-1.hwp (52736 Bytes) 2018-06-28 932
39 이상직목사 첨부화일 : 1033_1033_교회정관+샘플- 소재열목사용.hwp (32256 Bytes) 2018-06-14 1212
38 정연걸 첨부화일 : (121.28)한국교회 과세공동매뉴얼 (1).pdf (955609 Bytes) 2018-01-05 27305
37 교육부 서기 첨부화일 : 1031_1031_유년부 성경고사문제은행출제.zip (242794 Bytes) 2017-12-11 35306
36 교육부 첨부화일 : 성경고사문제은행_유초등부.ZIP (495111 Bytes) 2017-10-17 40405
35 청지기 2017-09-22 45413
34 청지기 2017-09-22 44717
33 청지기 2017-09-22 44794
32 청지기 2017-04-29 49774
31 노회서기 첨부화일 : 1024_목사청빙청원서.hwp (16896 Bytes) 2017-03-16 59707
30 노회서기 첨부화일 : 김천노회 전화번호부 제작.hwp (20992 Bytes) 2017-03-13 59714
29 김영철 첨부화일 : 종교인 과세에 대한 안내.hwp (38400 Bytes) 2017-02-16 60026
28 청지기 2016-12-16 60159
27 주교연합회 첨부화일 : 2017전국대회_접수양식(OO노회).hwp (41472 Bytes) 2016-12-08 59895
26 주교연합회 2016-11-02 61389
25 청지기 2016-10-29 60049
24 교육부서기 첨부화일 : 성경고사 최종본.zip (1535691 Bytes) 2016-10-28 59837
23 노회서기 첨부화일 : 교역자신상카드(1).hwp (18432 Bytes) 2016-07-01 60694
22 노회서기 첨부화일 : 노회 산하 교회 현황 파악.hwp (13824 Bytes) 2016-05-05 60352
21 박배형 첨부화일 : 제주샹그릴라 요트 단체사진 축소판.jpg (2053837 Bytes) 2016-04-23 61356
20 청지기 2016-04-01 60147
청지기 2016-04-01 60304
18 청지기 2016-03-31 60860
17 청지기 2016-03-31 60358
16 청지기 2016-03-31 60331
15 노회서기 첨부화일 : [2015년 발행] 기부금영수증 양식.hwp (32768 Bytes) 2016-03-21 61275
14 노회서기 첨부화일 : 헌법개정 노회 수의 자료.PDF (2684877 Bytes) 2016-03-12 60703
13 청지기 2016-03-02 61344
12 청지기 2016-02-25 61117
11 청지기 2016-01-09 60868
10 노회서기 첨부화일 : 2015 제직세미나 공문.hwp (2152448 Bytes) 2015-11-14 60692
9 노회서기 첨부화일 : 제13회 친선체육대회 개요.hwp (38400 Bytes) 2015-08-25 61002
8 노회서기 첨부화일 : 종교기관_소프트웨어_불법사용 피해방지 활동 안내문_20150730.hwp (41472 Bytes) 2015-07-08 60806
7 노회 서기 첨부화일 : 00증명 및 확인서.zip (510021 Bytes) 2015-04-03 61146
6 김우영 첨부화일 : 교회정보 변경신청서.hwp (24064 Bytes) 2015-03-25 60792
5 노회 서기 첨부화일 : 교세통계입력건.jpg (627935 Bytes) 2015-03-10 63753
4 관리자 첨부화일 : 제직연수참가신청서.hwp (40448 Bytes) 2014-09-30 61065
3 관리자 첨부화일 : 교회상황보고서.hwp (26624 Bytes) 2014-09-30 60904
2 관리자 첨부화일 : 교육부봉투.hwp (317440 Bytes) 2014-09-30 60885
1 관리자 첨부화일 : 강도사고시원서및노회장추천서.hwp (31744 Bytes) 2014-09-30 60815
  1